마린스키 극장, 대형 홀

스크랴빈 – 150주년


연주자:
Laura Bustamante (soprano)
Mingiyan Odzhaev (tenor)
Peter Laul (piano)

마린스키 극장 연해주 무대 심포니 오케스트라
지휘자: 파벨 스멜코프

PROGRAMME:
Part I
Rêverie for orchestra, Op. 24
Piano concerto in F-sharp minor, Op. 20

Part II
Symphony No. 1 in E major, Op. 25

About the Concert

Jeu divin – «신성한 놀이»

알렉산더 스크랴빈의 교향곡 제3번 마지막 부분의 제목은 과장 없이 작곡가의 전체 활동에 대한 교향곡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시대의 가장 빛나는 대표자로서 스크랴빈은 유럽의 음악적 낭만주의의에 의지하여 자기의 길을 걷기 시작했으며 부조리하게 단절된 삶의 끝에 그는 이전에 알려지지 않은 거대한 음악 이미지를 구현하였고 극도의 간결한 형태와 멜로디와 하모니의 절대적으로 독창적인 스타일을 달성할 수 있었습니다. 스크랴빈의 주요 유산은 오로지 피아노를 위한 음악과 오케스트라를 위한 작품으로 구성되며 그 중 두 가지는 솔로 그랜드 피아노를 포함합니다.

알렉산더 스크랴빈의 150주년을 기념하는 2022년에는 그의 모든 교향곡인 «꿈의 시», 피아노 협주곡, «불의 시곡 프로메테우스»와 «법열의 시»를 다룰 3개의 밤이 열릴 계획입니다. 나는 스크랴빈의 화려한 음악이 연해주 관람극들에게 생생한 반응과 놀라움, 몰입 및 기쁨을 결합한 이전에 경험한 적이 없는 감정을 불러일으킬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파벨 스멜코프

Age category 6+

© 2016 – 2022
The Mariinsky Theatre
Primorsky Stage Information Service
+7 423 240 60 60
tickets-prim@mariinsky.ru
사이트 자료와 디자인 요소 사용 또는 모방은 저작권자의 허가 없이는 금지됩니다.
user_nameВыход

The highlighting of performances by age represents recommendations.

This highlighting is being used in accordance with Federal Law N139-FZ dated 28 July 2012 “On the introduction of changes to the Federal Law ‘On the protection of children from information that may be harmful to their health and development’ and other legislative acts of the Russian Feder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