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04.2021

마린스키 극장 연해주관의 수석 안무가가 러시아 명예 예술가 칭호를 수상했습니다

마린스키 극장 연해주관의 수석 안무가인 엘다르 알리예프는 문화와 예술의 발전, 대중과 전문 커뮤니티로부터 폭 넓은 인정을 받은 높은 예술성을 지닌 콘서트 프로그램의 제작 및 예술 분야에서의 인재 교육 및 훈련에 이바지한 훌륭한 공로에 대해2021년 4월 6일 발행된 러시아 연방 대통령령에 의해 러시아 연방 명예 예술가의 칭호가 수여되었습니다.

바쿠 안무 학교를 졸업한 엘다르 알리예프는 키로프 (현 마린스키) 발레단의 솔리스트로 10년 넘게 일했습니다. 그는 무용 생활을 마무리한 후 인디애나폴리스 발레 (1992-2005년)의 예술 감독이 되었으며 유럽, 아시아 및 미국의 주요 극단 및 발레 아카데미에서 게스트 컨설턴트, 교사, 안무가 및 안무가로 일했습니다.

엘다르 알리예프는 2015년부터 연해주 발레단을 수석 안무가로 감독하고 있습니다. 마린스키 극장 연해주관의 레퍼토리에는 알리예프가 감독한 «호두까기 인형», «르 코르세르», «불새»와 같은 발레가 포함되어 있으며 그의 버전의 클래식 발레 «잠자는 미녀»가 상연됩니다.

연해주관은 엘다르 알리예프가 감독한 발레 «천일야화»의 초연으로 여덟 번째 시즌을 열었습니다. 이 공연은 현지의 발레 비평가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습니다. 이 작품은 2021년 1월 상트 페테르부르크의 마린스키 극장에서 연해주관의 극단이 공연하여 큰 성공을 거두었습니다. 올 5월 13일, 엘다르 알리예프의 버전의 «천일야화» 공연이 카잔에서 개최할 제34회 누리예프 국제 클래식 발레 페스티벌을 열릴 예정입니다.

© 2016 – 2021
The Mariinsky Theatre
Primorsky Stage Information Service
+7 423 240 60 60
tickets-prim@mariinsky.ru
사이트 자료와 디자인 요소 사용 또는 모방은 저작권자의 허가 없이는 금지됩니다.
user_nameВыхо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