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린스키 극장, 대형 홀

르 코르세르

2막의 발레

Performers

지휘자:

안톤 토르비예프

메도라: Anna Samostrelova
굴나라: Lilia Berezhnova
콘라드: Kanat Nadirbek
란케뎀: Aslan Aliev
세이드 파샤: Sergei Zolotarev

Credits

작곡: 아돌프 아당;
세자레 퓌니,
레오 들리브,
리카르도 드리고,
올덴부르크 표트르 공의 작곡 사용
대본: 엘다르 알리예프;
쥴-앙리 베르노와 드 생 조루쥬,
조셉 마질리어의 대본을 바탕으로 함

Production Choreography — Eldar Aliev (using fragments of Marius Petipa’s choreography)
Set Designer — Semyon Pastukh
Costume Designer — Galina Solovieva
Lighting Designer — Eldar Aliev
Assistant Lighting Designer — Nikita Kursov
Assistant Choreographer – Reiko Otsuka (Japan)
Repetiteurs — Tatiana Yeryomicheva, Vladimir Petrunin, Alexander Kurkov

SYNOPSIS

서막
해적선이 폭풍 속에 동해안으로 항해한다.

제1막
장면 1. 시장 광장
콘라드가 이끄는 해적과 그들의 여자친구들은 안드리아노폴의 시장 광장에 도착한다. 팡파르 소리는 자기 하렘을 위해 여자를 사려고 하는 부유하고 강력한 세이드 파샤의 시장에 등장을 알린다.

세이드 파샤는 수행단과 노예 상인 이삭 란케뎀과 광장에 도착한다. 그의 첫 구매는 조심성이 없고 에너지가 넘치는 미녀 굴나라가 된다. 그 다음에 란케뎀은 그리스 여성 메도라를 보여준다. 세이드 파샤는 모두와 같이 그녀의 아름다움에 반한다.

눈길이 마주친 메도라와 콘라드는 서로에게 반해 현실에서 떨어진다. 콘라드는 소녀를 보호하고 행복을 가져다줄 부적 팔찌를 사랑의 징표로 선물한다.

세이드 파샤는 메도라를 구매한다. 거래가 끝나고 시장 광장이 비워진다.

장면 2. 은신처
콘라드는 해적들의 거주지인 은신처로 들어가고 메도라에 대한 꿈을 꾸면서 잠든다.

장면 3. 활기찬 정원
콘라드는 환상적인 꽃 정원을 꿈꾸며, 그 정원에 있는 메도라와 함께 그가 행복하고 근심걱정이 없다.

장면 4. 은신처
콘라드는 깨어나며 메도라가 없는 삶을 상상할 수 없다는 것을 깨닫고, 그녀를 꼭 찾겠다고 맹세한다.

제2막
장면 5. 세이드 파샤의 궁전
세이드 파샤의 하렘에 있는 아내들은 남편을 기다리고 있다. 메도라만 슬퍼하며 잘생긴 콘라드를 잊을 수 없다. 같이 있는 여자들은 메도라에게 그녀의 슬픔에 대해 이야기해 달라고 한다. 소녀는 갑자기 사랑을 깨운 낯선 남자에 대해 이야기한다. 그를 결코 잊을 수 없다.

세이드 파샤의 도착은 하렘에 소란을 가져온다. 그는 메도라에게만 관심을 가진다. 굴나라는 아름다운 첩들의 춤으로 그의 주의를 뺀다. 세이드 파샤는 잠든다. 굴나라와 함께 그를 방으로 모신다.

자정. 메도라는 혼자 있으며 사랑하는 남자에 대해 생각하고 있다. 콘라드는 비밀리에 세이드 파샤의 궁전으로 들어가고 메도라를 찾아낸다. 두 애인들의 행복에는 끝이 없다. 굴나라는 소음을 듣게 되어 등장하고, 애인들을 도와주려고 한다. 메도라의 옷을 입고 애인들이 도망갈 수 있게끔 세이드 파샤의 주의를 돌려주겠다고 한다.

메도라와 콘라드는 궁전을 떠나고, 굴나라는 밤에 방문한 세이드 파샤를 만나고 계획에 성공한다.

장면 6. 은신처
해적들은 콘라드와 메도라를 만나고 그들의 귀환을 축하한다. 메도라와 콘라드는 행복하다.

종막
애인들은 돛을 전부 달고 행복으로 향해 항해한다.

ABOUT THE PRODUCTION

What can be more beautiful on the stage near the sea than a ballet based on a marine theme? Le Corsaire choreographed by the head ballet master Eldar Aliev is the show to see on the Mariinsky Theatre Primorsky Stage. Since the time of its creation Le Corsaire was off to a long and successful journey. It was composed practically by the same brilliant artistic alliance that fifteen years earlier brought the immortal Giselle to the world. The librettist Jules-Henri Vernoy de Saint-Georges, the composer Adolphe Adam (whose music score later was added with pieces of other composers), and the choreographers Jules Perrot and Marius Petipa presented a new ballet masterpiece for musical theatre. This new ballet was just as romanticist and romantic as the sad and illusory Giselle yet it was very different.

Le Corsaire is filled with sunlight, bright colors, and hubbub of the Middle East bazaar, sensual luxury, and the delight of Turkish harem. Romanticists expressed their interest for the Middle East exotics in their total dedication to Ottoman style which used to be quite fashionable in the previous times (for example Mozart’s Die Entführung aus dem Serail). An explosive exotic mix is complimented with a pirate adventure and a shipwreck. Le Corsaire is a real Treasure Island with an incredible pirate story. Love is above all collisions and twists of the story which happily ends. Would you be surprised that this ballet was an absolute success when Marius Petipa worked on its improvement? In the original version of the ballet there was only one leading character performed by a prima ballerina. Initially the role of the corsair Conrad was limited to a simple pantomime. Petipa performing Conrad at the ballet premier in St. Petersburg decided to stand for men’s rights in the ballet and made the role of corsair a brilliant virtuosic performance. His followers continued this tradition adding latest elements of the classical male ballet dancing technique of their time. Petipa also came up with the famous Pas d’esclave and the scene of Le Jardin Anime (Animated Garden) – the scene of Asian paradise – where Islamic houris (pure beings of paradise) are presented as hovering beauties of harem.

Eldar Aliev’s choreography carefully preserves artistic elements of the legendary Petipa’s version. The renewed costumes and scenery of the show will please the most sophisticated ballet fans. The romance of the sea and the lure of the Turkish Middle East always make their way to the hearts of any audience whether they are adults or children. Le Corsaire is a proper family show.

Nadezhda Koulygina


World Premiere: 23 January 1856, Opéra Garnier, Paris
Premiere in Vladivostok: 25 April 2015

Running time: 2 hours 10 minutes
The performance has one interval

Age category 6+

© 2016 – 2020
The Mariinsky Theatre
Primorsky Stage Information Service
+7 423 240 60 60
tickets-prim@mariinsky.ru
사이트 자료와 디자인 요소 사용 또는 모방은 저작권자의 허가 없이는 금지됩니다.
user_nameВыход

The highlighting of performances by age represents recommendations.

This highlighting is being used in accordance with Federal Law N139-FZ dated 28 July 2012 “On the introduction of changes to the Federal Law ‘On the protection of children from information that may be harmful to their health and development’ and other legislative acts of the Russian Federation.”